[올공의 꽃세상-23] 절굿대
[올공의 꽃세상-23] 절굿대
  • 이규원<칼럼니스트>
  • 승인 2018.07.30 10:2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공 사계절 꽃밭에서 둥둥 방망이 꽃을 피운 ‘절굿대’

올공의 사계절 꽃밭에 가면 지금 또 다른 귀요미 꽃을 만날 수 있다. ‘절굿대’라는 이름의 꽃으로 이름은 다소 투박하게 들릴지 모르지만 두상 꽃차례에서 소화(小花)가 한송이 한송이씩 피어나는 모습은 참으로 앙증맞고 귀엽다 하지 않을 수 없다. ‘절굿대’ 꽃은 공처럼 둥근 두상화 꽃차례가 줄기 끝과 그 가지 끝에서 1개씩 달려 피는데 그 두상화 꽃차례마다 남색이 도는 자주색으로 빽빽하게 몰려 피는 소화 꽃들이 압권이라 할 수 있다.

겉으로는 뾰족 뾰족 날카롭게만 보이는 ‘절굿대’

‘절굿대’ 꽃은 국화과의 여러해살이풀로 전국에 분포하며 약 1m 정도의 키에서 7~8월에 지름 5cm 정도의 두상화로 꽃이 피고 잎은 어긋나기, 가시달린 뾰족한 톱니가 달려 엉겅퀴와 비슷하다. 햇볕이 잘 쬐는 풀밭의 마른 장소가 적지이며 9~10월에 종자를 채취하여 바로 파종하는 것이 발아율을 높일 수 있어 이듬해 가을이면 옮겨 심고 그 다음 해 여름이면 꽃을 볼 수 있다고 한다. 

푸른 별을 모아 공을 만들어 놓은 것 같은 ‘절굿대’ 두상화

‘절굿대’는 개수리취, 둥둥방망이 등의 여러 가지 이름으로도 불리는데 두상화가 곡식을 찧던 절구통의 절구공이 모양을 닮았다고 하여 ‘절굿대’라는 이름이 붙여졌다고 한다. ‘절굿대’의 꽃말은 경계, 학명은 ‘애키놉스(Echinops)’인데 희랍어로 ‘echinos(고슴도치)’와 ‘pos(발)’의 합성어이다. 꽃이 가시가 달린  고슴도치의 발처럼 생겼다는 데서 유래되었다고 하는데 아이러니하게 실제 고슴도치의 발은 가시 돋친 모양의 발이 아니라고 한다. 

나라를 팔아먹은 꽃이라 붙여진 꽃 이름 ‘망초(亡草)’

을사조약 이후 일본이 우리나라 곡식과 광물을 강제로 수탈하기 위해 전국에 철도를 놓을 때 철길을 따라 하얀색 꽃이 무던히도 피어났는가 보다. 백성들은 나라를 빼앗긴 것도 서러운데 어디서 듣지도, 보지도 못한 하얀색 꽃들이 온 산하를 뒤덮는 걸 보고 일본이 조선을 망하게 하려고 꽃을 심은 것이라 하여 이 꽃을 ‘망초’라 불렀다고 한다. 그런데 사실은 북아메리카가 원산지인 ‘망초’의 씨앗이 철도 침목에 묻어 우리나라에 수입된 것이며 그 이후에 꽃도 크고 꽃의 생김새도 더 완전한 꽃이 들어왔는데 백성들은 그 꽃을 ‘망초’보다 더 나쁜 꽃이라 하여 ‘개망초’라 폄하하여 부르게 되었다. ‘개망초’ 입장에서는 자기는 나라를 망하게 한 ‘망초’가 아닌 ‘개망초’라고 분명히 선을 그어 망초와는 전혀 다른 삶임을 주장하려고 하지 않았을까?  개살구가 살구가 아니고, 개복숭아도 복숭아가 아니듯이…

 나라를 팔아먹은 ‘망초’꽃이 아니라고 부르짖는 ‘개망초’

“개망초”

1.
네가 진정 이 나라를 팔아 먹은 원수이더냐

네 하얀 꽃잎은 네 시커먼 야심을 숨기기 위한 분칠이고/
네 긴 잎자루는 네 속좁은 마음을 포장하기 위한 가면이었구나

이 아름다운 강산에 어디서 듣지도 보지도 못한 놈들이/
도적떼 놈들과도 같이 무리지어 온 나라를 더럽히고 다니느냐

나라 잃은 민초들의 밥줄 달린 논과 밭을 치욕스레 물들이는 네 놈들을/
어찌 망초(亡草)라 불러 나라 잃은 설움을 달래지 않을 수 있겠느냐

2.
나는 이 나라를 팔아 먹은 원수가 결코, 결단코 아니외다

수 만리 먼 타향에서 배타고, 우마 타고 나도 몰래 묻어온 길/
눈물을 쏟아도 몇 말이며, 섧기도 서러운 것이 하해(河海)보다 더 크거늘

어찌 하얀 꽃잎을 분칠이라 폄하하고 긴 잎을 가면이라 모욕하여/
나를 이 나라 빼앗아간 도적떼 놈들에게 비유를 한단 말이요

잡풀이기는 하나 백성들의 밥줄을 치욕스레 물들이고 싶은 마음 없으니/
내가 사는 두 해 동안 만이라도 망초가 아닌 개망초라 불러주시오

필자소개
공인회계사/세무사(부동산세제, 상속증여세 전문)
1963년 경기도 이천 출생
성균관대 학사, 성균관대 경영전문대학원 석사
한국은행, 신한은행에서 근무
현재 모야모(www.moyamo.co.kr) 앱에서 올공 꽃중계방 진행 중
저서: <재테크를 위한 세금길라잡이> 외 4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에밀리아에밀리 2018-09-12 00:52:39
유익하고 재미나게 쓰신 글들 잘 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 11 (한신잠실코아) 1214호
  • 대표전화 : 070-7803-5353 / 02-6160-5353
  • 팩스 : 070-4009-2903
  • 명칭 : 월드코리안신문(주)
  • 제호 : 월드코리안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 10036
  • 등록일 : 2010-06-30
  • 발행일 : 2010-06-30
  • 발행·편집인 : 이종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파인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