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인권단체 내셔널액션네트워크에 마스크 기증
뉴욕 인권단체 내셔널액션네트워크에 마스크 기증
  • 최병천 기자
  • 승인 2020.06.15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욕한인단체들이 6월13일 내셔널액션네트워크(National Action Network, NAN) 본부인 정의의 집(House of Justice)을 방문, 코로나19 보호 물품과 기금을 전했다.

내셔널액션네트워크는 ‘조지 프로이드 추모식’에서 추모 설교를 한 알 샤프턴 목사(Reverend Al Sharpton)가 이끄는 전국 규모의 인권단체다.

뉴욕한인경제인협회(회장 유대현)는 이날 마스크 1만장, 키스사(대표 장용진)는 페이스 쉴드 500장, 뉴욕한인직능단체협의회(희장 박광민)는 물병 2천개, 내일재단은 방호복 50벌을 각각 기부했다. 뉴욕한인회는 미주한인위원회(Council of Korean Americans)가 기탁한 2천달러에, 1천달러를 더해 총 3천달러를 내셔널액션네트워크스 유스 허들(National Action Network’s Youth HUDDLE)에 전달했다. 내셔널액션네트워크스 유스 허들은 흑인 커뮤니티 차세대를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단체다.

뉴욕한인회에 따르면 알 샤프턴 목사는 이날 “한인들을 친구, 형제, 자매로 생각한다”며, “한인 커뮤니티와 흑인 커뮤니티가 함께 일할 때 우리는 하나이고, 굳건히 함께 서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찰스 윤 뉴욕한인회장은 “조지 플로드이드와 같은 사건이 두 번 다시 일어나서는 안 된다. 결국엔 커뮤니티의 힘을 모으고, 길러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센서스와 투표 참여는 너무나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 11 (한신잠실코아) 1214호
  • 대표전화 : 070-7803-5353 / 02-6160-5353
  • 팩스 : 070-4009-2903
  • 명칭 : 월드코리안신문(주)
  • 제호 : 월드코리안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 10036
  • 등록일 : 2010-06-30
  • 발행일 : 2010-06-30
  • 발행·편집인 : 이종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파인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