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8.18 금요일
> 뉴스 > 피플 > 피플
       
박병진 전 조지아주 하원의원, 애틀랜타 연방검사 된다
연방상원 인준 통과 유력··· 46개 카운티 관할
2017년 07월 25일 (화) 17:38:46 애틀랜타=홍성구 뉴스앤포스트 기자 wk@worldkorean.net

   
▲ 박병진 전 조지아주 하원의원[사진=뉴스앤포스트]
박병진(영어명 BJay Pak) 변호사가 미 연방검사에 지명됐다.

트럼프 대통령은 7월21일 박병진 변호사를 조지아 북부지역 연방검사에, 찰스 필러 변호사를 조지아 중부지역 연방검사에 각각 지명했다. 조니 아이잭슨 상원의원과 데이비드 퍼듀 상원의원은 즉각 박수를 보내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아이잭슨 의원은 “두 명의 위대한 조지아 출신이 연방검사에 지명됐다”며 “상원에서 인준절차가 통과될 것이 기다려진다”고 말했다. 퍼듀 의원도 “트럼프 대통령이 두 명의 인상적인 조지아 출신을 현재 공석인 연방검사 자리에 채우려 한다”며 “비제이 박(박병진)과 챨스 필러가 상원 인준과정을 통과될 날이 기다려진다”고 말했다.

필러 변호사는 17년간의 법정 경험을 갖고 있으며 현재 조지아주 알바니에 거주하고 있다. 그는 조지아 중부지역 판사로 지명된 바 있으며, 소니 퍼듀와 네이슨 딜 주지사에 의해 조지아주 법관지명위원회에 발탁된 바 있다.

조지아주 중부지역 연방검사는 총 70개 카운티에 걸쳐 약 160만명의 주민을 관할하고 있다. 박 변호사는 20년 가까이 검사와 소송변호사로 활약했다. 그는 2002년부터 조지아주 북부 항소법원 검사보로 6년간 근무했는데, 당시 코카콜라 영업 비밀을 팹시에 빼돌리려 한 공모자들을 검거한 공적은 지금까지도 회자되고 있다.

박 변호사는 2011년 조지아주 101지역구(릴번) 주하원의원에 당선돼 세 번의 임기를 성공적으로 마쳤고, 최근에는 공화당계 의원출신 변호사들과 함께 화이트칼라 범죄를 주로 담당하는 로펌을 만들어 운영했다.

조지아주 정가에는 얼마 전까지 그가 조지아주 법무장관 선거에 출마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돌기도 했다. 조지아주 북부지역 연방검사직은 총 46개 카운티에 거주하는 약 600만여명을 관할하는 연방검찰청의 수장으로 여기에는 메트로 애틀랜타 일대가 모두 포함된 중차대한 요직이다.

애틀랜타=홍성구 뉴스앤포스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칼럼] 고인돌을 세계적 관광컨텐...
강원도 양구 군부대에 있는 아들 면회를 갔다가 양구선사박물관을 들렀다...
[Essay Garden] 시원한...
나의 사랑하는 조국 한국처럼 이곳도 무척 더운 여름입니다. 샌디에이고...
[칼럼] 홍콩의 추억과 미래
[해외기고] 머무르고 싶은 정거장
[참가기] 글로벌 창업 꿈꾸는 중...
[칼럼] 일본 조선학교 문제, 재...
[기고] 자녀를 세계가 원하는 인...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제휴언론사 소개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5510) 서울시 송파구 신천동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214호 | Tel 070-7803-5353 / 02-6160-5353 | Fax 070-4009-2903
은행계좌: KB 468037-01-014668 (예금주: 월드코리안신문(주))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51941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다10036 | 발행인, 편집인: 이종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석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완규
Copyright 200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