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7.8.18 금요일
> 뉴스 > 뉴스 > 북미
       
미국 애틀랜타한국교육원 개원··· 41번째 해외 한국교육원
둘루스에 위치··· 8월10일 개원식
2017년 08월 10일 (목) 17:29:29 이석호 기자 dolko@hanmail.net

24만 동포들이 거주하고 있는 애틀랜타에 한국교육원이 설립됐다. 교육부는 “8월10일 미국 애틀랜타에 한국교육원을 개원했다”면서 “1988년 휴스턴한국교육원이 설립된 이후 미주지역에 29년 만에 한국교육원이 신설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미국에는 워싱턴, LA, 휴스턴에 이어 네 번째 한국교육원이 들어섰다. 전 세계적으로 보면 애틀랜타한국교육원은 41번째 해외 한국교육원이다. 1963년 재일동포에게 민족교육, 모국어교육을 실시하기 위해 한국교육원을 설치한 것을 시작으로 교육부는 지금까지 18개국에 한국교육원을 세웠다.

10일 열린 애틀랜타한국교육원 개원식에는 김성진 주애틀랜타총영사, 이기봉 교육부 기획조정실장, 배기성 애틀랜타한인회장, 이승민 재미한국학교협의회장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김성진 총영사는 “애틀랜타한국교육원은 24만 애틀랜타 동포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며 미국과 한국의 동반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애틀랜타 한국교육원은 애틀랜타 한인 밀집지역인 둘루스에 설립됐다. 애틀랜타에는 115개의 한글학교가 있다.

   
▲ 8월10일 개원한 애틀랜타한국교육원.[사진제공=교육부]

이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월드코리안뉴스(http://www.worldkorean.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칼럼] 고인돌을 세계적 관광컨텐...
강원도 양구 군부대에 있는 아들 면회를 갔다가 양구선사박물관을 들렀다...
[Essay Garden] 시원한...
나의 사랑하는 조국 한국처럼 이곳도 무척 더운 여름입니다. 샌디에이고...
[칼럼] 홍콩의 추억과 미래
[해외기고] 머무르고 싶은 정거장
[참가기] 글로벌 창업 꿈꾸는 중...
[칼럼] 일본 조선학교 문제, 재...
[기고] 자녀를 세계가 원하는 인...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제휴언론사 소개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05510) 서울시 송파구 신천동 한신잠실코아오피스텔 1214호 | Tel 070-7803-5353 / 02-6160-5353 | Fax 070-4009-2903
은행계좌: KB 468037-01-014668 (예금주: 월드코리안신문(주))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51941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다10036 | 발행인, 편집인: 이종환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이석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완규
Copyright 200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