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한인타운 의원들, 트럼프에 “한일무역사태 해결에 나서 달라”
LA한인타운 의원들, 트럼프에 “한일무역사태 해결에 나서 달라”
  • 홍미희 기자
  • 승인 2019.11.01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A 인근 5개 카운티의 연방하원들이 최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한일무역사태 해결을 위해 미국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 달라는 내용의 서한을 보냈다.

LA한인회(회장 로라전)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에게 서한을 보낸 연방하원은 Brad Sherman, Karen Bass, Julia Brownley, Salud Carbajal, Tony Cardenas, Judy Chu, Gilbert Cisneros, Jr, Lou Correa, Jimmy Gomez, Ted Lieu, Alan Lowenthal, Harley Rouda, Katie Porter, Mark Takano 등 총 14명이다.

모두 캘리포니아를 지역구로 둔 하원의원들이며, LA한인타운과 한인 밀집지역인 플러턴 등을 지역구로 둔 하원의원이 다수 포함됐다.

LA한인회는 지난 8월1일 화이트 국가 배제 발표 후 한인단체들과 함께 성명을 발표했다. 이와 함께 LA와 오렌지카운티 등 인근 5개 카운티 지역의 연방 의원들과 이 문제 해결을 위한 협의를 이어오고 있다. 이번에 트럼프 대통령에 보낸 서한은 Brad Sherman 아태소위원장의 이름으로 전달됐으며, 각 연방 의원들은 연대 서명으로 동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35가길 11 (한신잠실코아) 1214호
  • 대표전화 : 070-7803-5353 / 02-6160-5353
  • 팩스 : 070-4009-2903
  • 명칭 : 월드코리안신문(주)
  • 제호 : 월드코리안뉴스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 10036
  • 등록일 : 2010-06-30
  • 발행일 : 2010-06-30
  • 발행·편집인 : 이종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석호
  • 파인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월드코리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k@worldkorean.net
ND소프트